사이트 내 전체검색
알림

독자 피드백 | 톨게이트 투쟁 관련 <가자! 노동해방> 기사를 읽고 독자들이 보내주신 메시지를 모았습니다

페이지 정보

조회 1,017회 2019-07-09 15:36

본문

 

<가자! 노동해방>66일자 기사 자회사 전환 거부하자 2,000명 해고 시작한 도로공사, 이것이 문재인표 정규직화’”를 시작으로 톨게이트 노동자투쟁에 관한 기사, 인터뷰, 카드뉴스, 동영상을 발표했습니다. <가자! 노동해방> 기사를 읽고 독자들이 보내주신 메시지를 모아 공유합니다.

 

 

감사합니다. 너무 정성 들여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해고가 아니라고? 그럼 뭔데? 정규직 전환하라고 했더니 불법파견 용역에서 완전한 비정규직인 간헐적 임시적 기간제를 거부하니 어쩔 수 없이 해고한다고? 말이여 막걸리여? 도공 관계자인지 뭔지 당신은 좋은 직장 다니든지 알아서 하고 3대가 자회사 들어가길 빌겠소. 이게 촛불정권이 맞나 진짜?”

 

열악한 환경 속에 청춘을 다 바쳐 일해 왔는데 자회사도 아닌 도공 인간들이 야밤에 몇 십 초짜리 해고문을 읽은 걸로 해고가 된 것이군요. 도공이 살인자네요. 이강래가 살인자네요. 도공 살인집단은 공식적으로 각 개인들에게 해고장 정식으로 보내라. 이게 나라냐? 어느 나라가 길바닥에서 야밤에 해고장 낭독하고 해고를 시키는지 이게 촛불로 이루어낸 2019년 대한민국이냐?”

 

박정희가 만든 공기업이라고 법과 인격을 쓰레기 취급하네요.”

 

투쟁, 쟁취!”

 

법대로 해라.”

 

투쟁하는 노동자는 반드시 승리합니다. 힘내세요!”

 

당연하게 직접고용해야 되는 것 아닌가. 하루빨리 정부는 나서서 처리하라!”

 

톨게이트 노조 자회사 반대 직접고용 가자에 적극적으로 지지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잘 판단해주길 바란다. 현재 그들이 원하는 것은 승진도 아니요 도공과 똑같은 대우를 원하는 것도 아닙니다. 지금처럼만 직고용돼 차별 없이 퇴직하고 싶을 뿐입니다. 똑같은 대우를 원한다고 생각하시겠지만 현재 도공 정식 직원 풀 뽑고 밥해서 지사장 밥 차려주고 고추 심고 이런 일 하나요. 수납원들은 본인 업무 보면서 다 합니다. 이런 일을 하는지 물어보고 싶습니다. 단지 그들은 직접고용돼 지금처럼 펑범하게 퇴직하고 싶을 뿐입니다. 더 이상 자회사 꼼수 부리지 말고 직접고용하세요. 톨게이트 노조 끝까지 힘내시고 응원합니다. 투쟁~ 투쟁~ 투쟁~ 승리하는 그날까지 포에버.”

 

직접고용은 비정규직의 꿈이다. 꿈을 짓밟은 도로공사 천벌 내려라.”

 

도로공사 귀는 막혔으니 수납원의 투쟁으로 뚫어주자.”

 

정부와 공기업이 같이 짜고 치는 고스톱 같은 건 나만 느끼는 건가요?”

 

수납원의 목소리를 들어주세요.”

 

직접고용이 유일한 해답입니다.”

 

부스 근무할 때 물 갖고 들어가게 하는 것마저 큰 선심 쓰는 냥. 예전엔 가당치도 않은 일이었다고 말하는 수납원 선배들의 말에 어안이 벙벙할 지경. 도대체 수납원은 사람도 아니랍니까!! 오줌 누러 화장실 가게 되면 안 되니 물도 마시지 말라니요!!! 도공 놈들 묘지엔 비도 오지 마라~!! 풀이고 뭐고 싸그리 말라비틀어질 인간들 같으니라고.”

 

힘내세요. 직접고용이 옳습니다. 직접고용이 정답입니다. 한국도로공사는 꼼수부리지 말고 직접고용하라.”

 

우리 직접고용, 모든 이가 단결하면 못 이룰 것이 없다. 단합된 모습으로 함께 가자~~ 우리는 하나 단결투쟁!!!”

 

우리는 직접고용 될 때까지 끝까지 투쟁!! 고등법원에서도 도공직원이라 하는데, 우리 보고 시험 쳐서 오라고~~? 국내 대기업 생산직 사원들 시험 치고 뽑더냐~~? 도공 직원 중 50대 이상자들 시험 쳐서 들어온 사람 몇이나 있다더냐~~? 20년을 매연 맡으며 최저임금으로 일했는데 이제 더 이상은 노예로 살지 않겠습니다.”

 

정확한 정보 계속 부탁합니다.”

 

도로공사가 노조 합의로 작년 95일 기준으로 온갖 만행을 저질러왔습니다. 그 사건은 개사기죠. 나라에서 나온 중재위원도 무효라고 했고요. 탄핵된 전 노조 대표를 대표로 세우고 선출된 대표는 배제하고, 법적으로 효력이 없는 기준으로 회유 협박하며 자회사를 만들어서 처넣었으니, 그동안 해왔던 모든 만행들 책임을 물어야 하는 거 아닌지. 없는 기준을 만들어서 탄핵된 노조 대표를 자기들 입맛에 맞게 지금껏 써먹어온 것들이 처벌대상이죠. 고발 가능한지 알아봐야겠네요.”

 

투쟁! 해고는 살인이다

페이스북 페이지 노동해방투쟁연대

텔레그램 채널 가자! 노동해방 또는 t.me/nht2018

유튜브 채널 노해투

이메일 nohaetu@jinbo.net

■ 노동자의 눈으로 세상을 보는 온라인 정치신문 <가자! 노동해방>을 후원해 주세요!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2-058-254774 이청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목록

Total 16건 1 페이지
성명논평알림 목록
알림 공유 | 여러분이 저의 용기가 되어 희망을 찾아주셨습니다 - 지치지 않고 반드시 노연의 사과를 받아내겠습니다 댓글 20/05/08 1,034
알림 장애인 차별을 조장한 논평 제목,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댓글 20/01/29 1,058
알림 독자 피드백 | 톨게이트 투쟁 관련 <가자! 노동해방> 기사를 읽고 독자들이 보내주신 메시지를 모았습니다 댓글 19/07/09 1,018
알림 공유 | 성폭력 피해 상담기밀 멋대로 공개, 노동자연대 김하영 운영위원은 범죄행위를 당장 멈춰라! 댓글 19/05/14 6,654
알림 “가자! 노동해방”을 온라인신문으로 전면 전환합니다 댓글 19/04/24 1,684
알림 노동자연대 성폭력 사건에 대한 우리의 입장 댓글 19/03/21 7,361
알림 “반노동자 행위자 임강순 퇴출, 조합원의 손으로!” 서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18/10/08 10,879
알림 [대중강연회] 1년만 기다려 달라던 문재인 정부, 1년 지나고 봤더니... 댓글 18/08/21 1,916
알림 독자 피드백 | 6~7월 기사에 보내주신 의견들을 공유합니다 댓글 18/08/03 1,303
알림 사회적 합의주의 분쇄! 계급적 연대 실현! 현장 활동가 토론회 댓글 18/07/09 1,452
알림 [대중강연회] 한반도에 부는 평화의 바람, 노동자의 과제는? 댓글 18/06/21 1,206
알림 <끝나지 않은 GM 구조조정 - 중간평가와 이후 투쟁방향> 토론회 자료집을 공유합니다 댓글 18/06/03 1,467
알림 독자 피드백 | 4월 16일자 <세월호 참사 4주기, 이 사회는 과연 바뀌었는가?> 댓글 18/04/26 803
알림 독자 피드백 | 3월 28일자 <판매연대노조의 금속노조 가입,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노동자의 대의> 댓글 18/04/26 993
알림 <가자! 노동해방> 창간호가 나왔습니다 댓글 18/03/28 1,287
게시물 검색
로그인
노해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