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논평

전쟁도박 벌이는 미국 트럼프 정권과 호르무즈해협 파병 추진하는 문재인 정부 모두에 반대해야

페이지 정보

조회 377회 2020-01-06 12:05

본문


 


지난 3일 미국 트럼프 정권은 무인 공격기를 보내 이라크를 방문 중이던 이란 군부의 최고 권력자 거셈 솔레이마니 사령관을 살해했다. 트럼프는 전쟁을 막기 위한 조치였다며 솔레이마니를 살해한 이번 공습을 정당화했다.

 

그러나 트럼프 정권이 저지른 깡패 짓은 하룻밤 사이에 중동지역에서의 전쟁위기를 심각한 수준으로 끌어올렸다. 이란 정권은 강력한 보복 조치를 약속했다. 트럼프의 범죄행각에 아무런 대응을 하지 않을 경우 이란 정권은 스스로 패배를 인정하는 셈이 되기 때문에 선택의 폭이 넓지 않다.

 

특히 지난해 11월 이란에선 급격한 유가인상(50% 인상)에 항의하는 대중시위가 크게 일어났는데, 이 시위를 유혈진압하면서 적어도 수백 명이 목숨을 잃어 격렬한 반정부 투쟁으로 번져나간 바 있다. 이란 정권은 반미정서를 결집해 대중의 분노를 억압하며 정권의 안정성을 강화하려는 방향으로 대응할 가능성이 높다.

 

당장에는 이란과 미국의 전면전 대신 중동지역 내 친이란 무장조직들과 이스라엘 등 각각의 동맹세력들 간의 대리 충돌 정도에 그칠 수도 있다. 그러나 미국과 서유럽 제국주의 열강뿐만 아니라 러시아와 중국 등 또 다른 제국주의 세력이 경쟁을 벌이는 자본주의 세계에서 지배계급들이 이런 위기를 뜻대로 조절하는 건 불가능하다. 우발적이고 부분적인 충돌은 얼마든지 전면적인 충돌로 확대될 수 있다.

 

2003년 이라크 침공에서 확인됐듯이, 미국 지배계급이 평화를 운운하며 벌이는 전쟁은 대량학살과 파괴를 뜻할 뿐이다. 따라서 트럼프 정권의 전쟁도박에 맞서 미국 내에서 이를 규탄하는 반대시위가 도처에서 벌어진 것은 완전히 정당하다.

 

이는 우리에게도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2003년 미국의 이라크 침공 당시 노무현 정부는 파병을 결정함으로써 미국 지배계급이 벌인 제국주의적 범죄에 발을 담갔다. 지금 문재인 정부는 이란과 맞닿은 호르무즈해협에 파병해 달라는 트럼프 정권의 요구에 응할 태세다.

 

만약 미국과 이란의 전쟁이 어떤 형태와 수준으로든 가시화된다면, 호르무즈해협에 군대를 보낸 한국 역시 그 충돌의 불길에서 자유롭지 못할 것이다. 그 피해는 고스란히 노동자들에게 전가될 것이다. 우리는 노동자대중에게 경제위기 손실을 전가하는 이란 정권을 조금도 지지하지 않으면서도, 전쟁위기에 부채질하는 미국 트럼프 정권의 제국주의 책동과 문재인 정권의 친미동맹 모두에 반대해야 한다.

페이스북 페이지 노동해방투쟁연대

텔레그램 채널 가자! 노동해방 또는 t.me/nht2018

유튜브 채널 노해투

이메일 nohaetu@jinbo.net

■ 노동자의 눈으로 세상을 보는 온라인 정치신문 <가자! 노동해방>을 후원해 주세요!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2-058-254774 이청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목록

Total 48건 1 페이지
성명논평알림 목록
논평 전쟁도박 벌이는 미국 트럼프 정권과 호르무즈해협 파병 추진하는 문재인 정부 모두에 반대해야 댓글 20/01/06 378
논평 톨게이트 투쟁 | 뻔뻔스런 이강래와 을지로위원회의 협상 카드에 조금도 방심하지 말자 댓글 19/12/10 1,050
성명 이게 이 정부가 노동자를 대하는 태도인가? 댓글 19/11/26 509
논평 <국민과의 대화>가 보여준 것, 빈 수레가 요란하다 댓글 19/11/20 557
성명 홍콩 투사들의 신념은 중국 지배자들의 총탄보다 훨씬 강하다! 댓글 19/11/19 688
성명 노동자 개무시의 끝판을 보여주는 정부와 민주당, 정면 대결 말고 이제 뭐가 남았는가? 댓글 19/11/14 723
성명 이제 더 이상 도망칠 데가 없다. 청와대와 민주당이 직접 나서 직접고용 실시하라! - 이해찬, 김현미 사무실 점거한 톨게이트 노동자들은 완전히 정당하다! 댓글 19/11/07 610
성명 타다 사태, 혁신이란 이름으로 착취를 비호하지 말라! 댓글 19/11/01 936
논평 전교조 해고자에겐 경찰 투입, 가족 회사에 일감 몰아준 이강래 사장에 대해선 모르쇠, 문재인 정부의 밑바닥은 어디인가 댓글 19/10/29 698
성명 저들은 동료를 버렸지만 우리는 끝끝내 지키자! - 한국노총의 배신적 합의, 그리고 극복 위한 유일한 길 댓글 19/10/09 2,417
성명 톨게이트 투쟁에 등장한 을지로위원회, 중재 쇼 집어치우고 문재인 정부를 대표해서 나와라! 댓글 19/10/01 2,839
논평 1,500명 톨게이트 노동자 외면한 채 얻다 대고 ‘민생’인가 댓글 19/09/24 329
논평 “한일갈등이 총선에 유리하다” … 이래도 저들의 애국주의 마케팅을 쫓아갈 것인가? 댓글 19/08/01 671
논평 ILO 핵심협약 탈 쓰고 노동개악 추진하는 문재인 정부 댓글 19/07/30 738
논평 240원 인상, 가난한 노동자들에게 꽂힌 날카로운 비수 - 자본가계급과 정부의 단호함을 배워야 한다 댓글 19/07/12 767
게시물 검색
로그인
노해투